티스토리 뷰

 

△ 연의 꽃턱과 수술 - 삼락습지생태원. 2012 ⓒ 김사익

D7000 + AF-S DX Micro Nikkor 40mm f/2.8G

 

 

 

 연못을 환하게 밝히던 연꽃이 이제는 꽃잎을 다 떨구고 꽃밥을 익히고 있네요. 꽃잎을 갓 떨구고 남은 노란 꽃턱과 수술을 그 모습이 괴이하여 촉수괴물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이제 환하게 밝히는 연등같은 연꽃은 내년을 기약해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About

    풍경사진가 김사익


    『부산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그리는 이』


    Gettyimages Korea 사진 & 영상 작가

    E-mail : tkdlr0605@naver.com

     

                 


사진의 사용 및 저작권에 대한 문의는 E-mail 또는 방명록으로 주세요.


121141,631,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