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미미의 그윽한 눈빛. 2013 ⓒ 김사익

 

집사의 손길을 피해 구석구석 자신만의 아지트로 숨어다니던 냥이들이 겨울이 되니 추위를 피해 따뜻한 침대 위로 모여들기 시작하네요.

 

"그런데 미야! 너가 ↑이런 ↓저런 표정을 지을 땐... 아빠 집사는 어떻게 해줘야 하니?"

 

미미의 귀찮아하면서 경계하는 눈빛. 2013 ⓒ 김사익

 

잠자는 침대 위의 치치. 2013 ⓒ 김사익

 

잠자는 치치를 보호하는 미미. 2013 ⓒ 김사익

 

설마 그 눈빛이 치치야를 나쁜 집사로부터 보호하려고 경계하던 눈빛이였어? 헐~

 

  화장실2

 

밥 달라고 시위 중인 카우의 눈빛. 2013 ⓒ 김사익

 

"그나저나 카우야! 너의 그 이글거리는 밥심을 향한 눈빛은 한결같구나." 

 

 


 

 

 

DAUM VIEW 오늘의 명장면

 

 감사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About

    풍경사진가 김사익


    『부산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그리는 이』


    Gettyimages Korea 사진 & 영상 작가

    E-mail : tkdlr0605@naver.com

     

                 


사진의 사용 및 저작권에 대한 문의는 E-mail 또는 방명록으로 주세요.


2472061,485,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