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그간 찍어왔던 야경사진을 훑어보니 시정 좋은 날에 쨍한 야경 위주로만 찍어왔더군요. 그래서 흐린 날, 비가 내리는 날, 안개 낀 날에도 야경을 담아보고픈 약간의 욕심이 생기더라고요. 그러던 차에 마침 비가 내리다 그치는 순간이 오네요. 보통 이런 날엔 운해가 낮게 깔려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곤 하거든요. 이 장면을 타임랩스로도 담아보고자 평소 봐두었던 삼거리에서 사거리로 변한 진양사거리로 향했습니다.


  어안렌즈로 바라본 진양사거리 야경 ⓒ 2016. 김사익



이런... 한참 촬영을 하고 있는데 갑작스레 강한 바람과 함께 빗방울이 떨어지며 급속도로 어두워지더군요. 순간 품었던 욕심이 무모한 도전 혹은 극한체험이 돼버렸네요. 10분간 비바람을 맞으며 촬영을 지속하였지만, 렌즈에 가득 찬 빗방울 탓에 중간에 멈추고 말았답니다. 그래서 다소 짧아진 타임랩스 영상이지만 한번 감상해보세요.


아래 동영상은 1080p로 제작되었습니다.

동영상이 보이지 않거나 아이폰인 경우는

여기를 눌러주세요.






부산진구 부암동 진양사거리의 야경과 타임랩스 

2016. 5. 24 ⓒ SAIK KIM PHOTOGRAPHY


댓글
댓글쓰기 폼
About

    풍경사진가 김사익


    『부산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그리는 이』


    Gettyimages Korea 사진 & 영상 작가

    E-mail : tkdlr0605@naver.com

     

                 


사진의 사용 및 저작권에 대한 문의는 E-mail 또는 방명록으로 주세요.


1832061,485,741